memorial place in Tokyo- coffee shop Tajimaya

맘에 남는 사람을 만나는 것만큼은 아니지만, 정말 맘에 남는 장소를 만나는 것도
결코 흔한 일은 아니다.

작고, 눈에 안뜨이고, 오래 되었고, 커피가 정말 맛있고, 그리고, 건조한 느낌의
할 말만 하는 주인. 이 모든게 조화로운-맘에 남는 신주쿠의 커피숍 타지마야.

 

<<note